•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외국인 운행 무면허, 무보험 차량 등 단속에 양산시의회 힘실어

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양산경찰서장 면담

cnbnews최원석⁄ 2019.10.25 13:05:30

양산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소속 위원들이 양산경찰서장과 현안 관련 면담을 갖고 있다. (사진=양산시의회 제공)

 

양산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소속의 임정섭 위원장과 문신우, 이용식, 김태우, 이장호 위원이 지난 23일 양산경찰서장을 만나 지역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시의회에 따르면, 지난달 16일 창원시 진해구 용원동의 한 도로에서 카자흐스탄 국적의 불법 체류자가 운전하던 불법명의 자동차(일명 '대포차')에 의해 길을 건너던 초등학생의 머리가 크게 다치는 뺑소니 사고가 발생해 문제가 된 바 있다.

현재 양산시는 도시 발전 및 산업단지 등으로 많은 외국인 노동자가 거주 및 직장생활을 하고 있으며, 214대의 운행정지 신청차량, 115대의 외국인 무보험 차량이 운행 등을 하고 있어 창원시에서와 같은 사고 위험이 항상 존재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도시건설위원회 위원들은 양산경찰서장을 만나 관내 외국인 밀집 활동지역의 무면허, 무보험 차량을 집중 단속해 줄 것을 협조 요청했다.

특히 문신우 의원은 “외국인이 많이 거주, 활동하는 남부시장, 북정동 공단 및 서창시장 일원 등의 집중 단속을”, 이용식 의원은 “별도의 차량 단속에 어려움이 있으므로 음주단속 시에도 단속 검토를”, 김태우 의원은 “근본적인 문제인 불법 체류자가 감소할 수 있게 같이 검토를”, 이장호 의원은 “대포차가 뺑소니 등 범죄에 악용되므로 이에 대해 시와 함께 집중 단속을” 요구했다.

임정섭 위원장은 “외국인 운행 무면허, 무보험 차량 등에 시민들이 불안해하고 있다. 치안을 위해 고생하는 경찰들의 어려움이 있지만 집중 단속 등을 통해 범죄 예방의 효과가 크므로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