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남기찬 BPA 사장, 부산 감천항 안전·보안 점검 진행

cnbnews변옥환⁄ 2019.11.01 17:35:00

남기찬 BPA 사장이 감천항 6부두 현장을 방문해 작업 환경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부산항만공사 제공)

부산항만공사(BPA)는 남기찬 사장이 지난 7월에 이어 감천항을 다시 방문해 안전보안 점검을 하고 항만 근로자들을 격려하는 현장 활동에 나섰다고 1일 밝혔다.

남기찬 사장은 11~12월 감천항 내 꽁치봉수망선 등 요주의 선박이 집중 입항하는 시기가 도래함에 따라 부산항보안공사 감천항 종합상황실을 방문해 안전, 보안 실태를 점검했다.

이어 서편 5~7부두와 다대부두 일대 현장을 방문해 작업환경 등을 시찰하고 일선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남 사장은 근무자들에게 보안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최근 울산시 염포부두에서 발생한 위험물 취급 선박 화재와 관련해 감천항 내 액체화물 취급시설이 있는 6부두를 순시하며 액체화물의 하역 작업과 안전 실태를 점검했다.

또 7부두 하역작업장을 방문해 현장 점검을 했다. 이어 친수공간 재개발 컨설팅 용역이 진행되는 다대부두 현장을 찾았다.

이날 남기찬 사장은 “항만 인근 지역민과 항만 이용자 모두가 행복한 항만을 구현하기 위해 보안 및 안전사고 예방과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민 삶의 질 향상에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