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부산시, ‘부산화장품공장’ 준공… 지역 화장품 산업 성장 박차

기존 제조시설 리모델링 및 제조·충진·포장장비 6종 20점 구축해

cnbnews변옥환⁄ 2019.12.02 11:19:45

부산시 기장군 일광면 소재 부산테크노파크 해양수산바이오센터에 있는 부산화장품공장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지역 화장품 기업들이 절실히 바라왔던 부산화장품공장이 드디어 문을 연다.

부산시는 오는 3일 오후 2시 기장군 소재 부산테크노파크 해양수산바이오센터 내 부산 화장품 공동생산시설인 ‘부산화장품공장’의 준공식을 연다고 2일 밝혔다.

부산화장품공장은 국비, 시비 10억원을 들여 해양수산바이오센터의 생산설비동 일부인 563㎡를 리모델링해 제조실, 충진실, 포장실 등을 마련하고 장비 총 20점을 구축했다.

이번에 구축한 시설은 우수 화장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 국내표준규격(CGMP), 국제표준규격(ISO22716) 인증을 취득할 예정이다. 그렇게 되면 국내외 마케팅에 있어 큰 장점으로 작용하게 된다.

부산지역 화장품 기업은 400여개로 이들 대다수가 영세기업이며 자체 생산 시설을 보유하지 못해 제품 대부분을 수도권 소재 기업에 주문자 상표부착생산 또는 제조업자 개발생산하는 실정이다.

게다가 기본 발주 물량 과다, 생산 일정 미스매치, 물류비 상승 등으로 인해 기업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러한 환경에서 이번 공장 준공으로 지역 기업이 제품을 적시 생산하고 제품 경쟁력 강화로 기업 경쟁력 또한 향상돼 고용 확대의 선순환 확립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부산화장품공장은 부산테크노파크에서 제조 전문 기술자를 신규 채용해 직접 운영하며 이달 시험생산을 시작으로 내년부터 본격 가동될 예정이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