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울산시 ‘조선해양 하이테크타운’ 준공

354억 원 투입 … 테크노산단 지하 1층, 지상 7층

cnbnews한호수⁄ 2019.12.04 14:38:20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조선해양산업 육성을 이끌 ‘구심점’으로 조선해양 하이테크타운이 완공됐다.

울산시가 남구 두왕동 테크노산업단지에서 ‘조선해양 하이테크타운’ 준공식을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준공식에는 송철호 울산시장,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송경희 소프트웨어정책관, 김창용 정보통신산업진흥원장, 지역 국회의원, 시의원, 산·학 주요 연구기관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다.

준공식에 맞추어 21개 업체가 참가하는 기술·제품 전시회를 12월 4일부터 12월 6일까지 3일간 조선해양 하이테크타운 2층 로비에서 개최해 조선해양산업의 4차 산업혁명 촉진과 개발 성과 확산을 위한 수요 발굴에도 나선다.

‘조선해양 하이테크타운’은 과학기술정통부 주관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인더스트리 4.0에스(Industry 4.0s(조선해양))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총 354억원(국비 68억원, 시비 286억원)이 투입돼 남구 테크노산업로 55번길 16에 부지면적 4,192㎡, 연면적 1만446㎡, 지하 1층·지상 7층 규모로 지난해 3월 착공해 지난달 25일 준공됐다.

주요 시설은 정보통신기술(ICT) 창의융합센터, 소프트웨어(SW) 품질검증실, 실선 환경 테스트베드 등 기업 지원 장비 69종, 정보통신기술(ICT) 전문인력양성 교육센터, 창업보육실 등이다.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인더스트리 4.0에스(Industry 4.0s(조선해양))사업’은 조선해양 분야에 정보통신기술(ICT)를 접목해 조선해양산업 고부가가치화 및 선도 산업을 이끌기 위해 2016년부터 2020년까지 5년간 총 1,074억원 사업비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공동 추진하고 있다.

이번 ‘조선해양 하이테크타운’은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거점 기관으로서 울산시가 지역 조선해양산업과 정보통신기술(ICT) 융합산업 육성을 위해 건립했으며, 조선해양에 특화된 기술 개발 환경을 제공하고 실제 산업 현장에서 적용할 수 있도록 실증 및 테스트를 지원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조선해양 하이테크타운은 조선해양 정보통신기술(ICT)융합 거점기관으로써 미래 먹거리가 될 신산업유망기술을 발굴지원하고 대 중소기업 상생 협력을 도모하며 전문인력을 양성해 조선해양산업 등 다른 제조산업 경쟁력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해 나갈것이라”고 밝혔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