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교통안전공단, 튜닝 전문인력 양성 본격 추진

튜닝 교육과 컨설팅 시행, 튜닝업체와 구직자 일자리 매칭도

cnbnews손민지⁄ 2019.12.05 11:14:58

‘튜닝 전문인력 양성 교육 및 컨설팅 사업’ 인포그래픽 (사진=교통안전공단 제공)

한국교통안전공단(이하 공단)은 ‘튜닝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 및 컨설팅 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5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 8월 국토교통부에서 발표한 ‘자동차 튜닝 활성화 대책’의 세부과제로, 영세 튜닝업체의 전문성을 높여 불법튜닝을 예방하고, 급증하는 튜닝수요를 충족할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공단은 지난 5월 자동차 튜닝인증 기술지원사업 추진단 TF를 구성했으며 11월에는 컨설팅인력 5명과 교육인력 2명을 추가 채용해 ‘자동차튜닝인증기술지원사업단’을 신설했다.

교육은 예비종사자와 종사자를 구분해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12월부터 전국 대학교 및 고등학교의 신청을 받아 재학생과 졸업생 방문교육을 시행하며, 관련 법령·제도 등의 이론교육과 실습지원을 함께 제공한다.

튜닝업체 교육은 내년 4월부터 17개 시·도 순회교육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튜닝업체의 현장실무 지원을 위한 컨설팅은 지난 10월부터 시행 중이다.

컨설팅 시 업체별 주요튜닝항목에 대한 유의사항 지도와 현장 애로사항에 대한 솔루션 제공 등이 이뤄지며, 지역별 합동 컨설팅과 희망업체의 신청을 받아 진행하는 1:1 맞춤형 컨설팅이 병행된다.

공단 권병윤 이사장은 “내년 하반기부터는 사업에 참여한 업체와 구직자간 일자리 매칭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라며 “튜닝 전문인력 양성이 국민의 안전과 일자리 창출로 연결될 수 있도록 내실 있는 사업진행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