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창원시, 통합 10년 미래로 가는 '2020년 신년인사회' 개최

"올해 경제 대도약, 창원 대혁신으로 가장 특별한 한 해 될 것"

cnbnews최원석⁄ 2020.01.10 08:24:02

8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2020 창원시 신년인사회'가 열린 가운데 허성무 시장, 한철수 창원상의 회장을 비롯한 내빈들이 버튼터치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사진=창원시 제공)

 

“경제 대도약, 창원 대혁신으로 통합10년을 넘어 새로운 미래 100년을 준비하자.”

경남 창원시 발전에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는 상공계 및 정·관·학·언론 등 관계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2020년 신년인사회'를 통해 희망찬 새해 각오를 다짐했다.

창원시와 창원상공회의소가 공동 주최한 '2020 창원시 신년인사회'가 8일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허성무 창원시장, 한철수 창원상의 회장을 비롯한 지역 국회의원과 도·시의원, 기업인, 언론인 등 각급 기관단체장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허성무 시장의 신년사를 시작으로 통합 10주년을 맞아 '경제 대도약과 창원 대혁신'을 염원하는 퍼포먼스, 새해 덕담, 축하 떡 자르기, 합동인사를 나누는 순으로 진행됐다.

 

허성무 창원시장이 신년사를 하고 있다. (사진=창원시 제공)


허 시장은 신년사를 통해 “지난 한 해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 창원시는 한 치의 흔들림도 없이 경제 살리기에 집중했으며, 그 결과 창원국가산업단지 스마트선도산단 선정, 강소연구개발 특구 지정 등 제조업의 미래를 융성하게 할 혁신의 디딤돌을 놓았다”며 “부마민주항쟁 국가기념일 지정, 2023년 아시아사격선수권대회 유치 등으로 도시의 위상도 드높였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해 이루지 못한 창원특례시 실현과 재료연구소의 재료연구원 승격을 올해에는 반드시 이루겠다”며 “통합 10주년이 되는 올해를 터닝포인트로 삼아, 핵심전략 목표인 경제대도약, 창원대혁신을 이루기 위해 개방적 혁신성장도시, 함께 잘사는 포용도시, 정의로운 경제도시, 일상이 행복한 스마트도시를 만들어나가는 데 모든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강조했다.

한철수 창원상의 회장은 환영사에서 “올해도 경제사정이 녹록치 않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창원상공회의소 창립120주년을 맞아 지역기업과 함께 새로운 활력으로 도약하는 창원경제를 만들기 위해 이 자리에 섰다”며 “창원경제 대도약을 위해 소상공인을 비롯한 기업인들은 열심히 뛰고, 상공회의소도 기업인들의 땀방울이 헛되지 않도록 든든한 동반자가 되겠다”고 새해 포부를 밝혔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