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김해시선관위, 총선 예비후보 관련 도서 배부자 고발

모임 회원 30명에 45만원 상당 도서 구입·배부

cnbnews최원석⁄ 2020.01.10 17:53:35

경남도선거관리위원회 전경. (사진=경남선관위 제공)

 

김해시선거관리위원회는 4월 15일 실시하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와 관련, 소속 회원 등에게 예비후보자 관련 도서를 배부한 혐의로 A씨를 10일 창원지방검찰청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선관위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2월 초순경 한 모임 송년회에서 회원 등 30여명에게 45만원 상당의 예비후보자 관련 도서를 직접 구입해 배부한 혐의를 받고 있다.

공직선거법 제115조(제삼자의 기부행위) 제1항에서는 누구든지 선거에 관해 후보자가 되고자 하는 자를 위하여 기부행위를 할 수 없도록 규정하고 있고, 같은법 제93조(탈법방법에 의한 문서․도화의 배부·게시 등 금지) 제1항에서는 누구든지 선거일전 180일부터 선거에 영향을 미치게 하기 위하여 후보자의 성명을 나타내는 사진, 문서·도화, 인쇄물이나 그 밖의 유사한 것을 배부할 수 없다고 규정하고 있다.

경남도선관위 관계자는 “21대 총선을 앞두고 매수·기부행위, 후보자 추천 관련 금품수수행위, 비방·허위사실 공표행위, 공무원 등의 선거관여행위, 불법 선거여론조사 등 중대선거범죄에 대하여는 엄정하게 대응해 나갈 방침”이라며 “선거에 관해서는 받은 사람도 10배에서 50배까지(최고 3천만원) 과태료를 부과받을 수 있으니, 본의 아니게 불이익을 받는 일이 없도록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