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낙동강유역환경청, 설 연휴 환경오염행위 특별단속

14~31일 환경오염 취약지역, 시설·업체 대상…24시간 대응체제 가동

cnbnews최원석⁄ 2020.01.13 16:41:01

낙동강유역환경청사 전경. (사진=낙동강청 제공)

 

낙동강유역환경청은 설 연휴 기간을 맞아 환경오염 행위 특별감시·단속 활동을 전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설 연휴 특별감시·단속은 오는 14일부터 31일까지 단계별 특별단속 활동이 이뤄진다.

먼저 설 연휴 전(1/14~23)에는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등을 대상으로 안내문을 발송해 사업자의 오염물질 배출시설 자율점검을 유도하는 한편, 대기 및 수질 오염물질 배출업소,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 하수처리장 등 환경기초시설에 대한 집중 점검이 있을 예정이다.

또 설 연휴 기간(1/24~27)에는 24시간 체제로 상황실이 운영된다. 환경오염사고가 발생할 경우 사고 대응팀이 현장에 출동해 오염물질 확산 방제, 오염사고 조사 등의 조취를 취할 예정이다. 아울러 주요 하천 및 산업단지 등에 대한 순찰 활동도 전개될 계획이다.

아울러 설 명절 이후(1/28~31)에는 연휴기간 동안 가동이 중단됐던 방지시설의 정상가동 여부, 오염물질 누출 여부 등에 대한 집중 점검이 실시될 예정이다.

신진수 청장은 “설 연휴 감시·단속 활동이 소홀한 틈을 탄 불법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예방 활동과 감시 기능 강화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환경오염행위를 목격하였을 경우, 국번 없이 110번 또는 128번(휴대전화 사용 시 지역번호+128번)이나 낙동강유역환경청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