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밀양시, 올해 예산 8046억원 편성…전년比 15%↑

cnbnews최원석⁄ 2020.01.13 17:45:49

밀양시청사 전경. (사진=밀양시 제공)

 

경남 밀양시는 올해 총 8046억 원(일반회계 7329억 원, 특별회계 717억 원)의 예산을 편성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본예산 6999억 원 대비 1047억원(15%) 증가한 예산으로, 본예산 규모로는 처음으로 8천억 원을 넘어섰다.

세입은 지방교부세 778억 원, 국도비 보조금 213억 원, 특히 지방소비세 신설로 인해 지방세 수입 101억 원 등이 증액돼 일반회계 기준으로 지난해보다 1099억 원이 증가했다.

일반회계 세출분야로는 △사회복지 1938억 원 △농림해양수산 1145억 원 △국토 및 지역개발 889억 원 △교통 및 물류 505억 원 △환경 498억 원 △문화 및 관광 456억 원 △공공질서 및 안전 258억 원 △교육분야 84억 원 등을 편성했다.

주요 국도비 사업으로는 △가곡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75억 원 △국가산업단지 나노교 건설사업 70억 원 △밀양문화원 건립 62억 원 △산업단지 완충저류시설 설치 35억 원 △내일‧내이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34억 원 △지역상생복합문화센터 28억 원 △영남알프스 생태관광센터 건립 20억 원 △미세먼지 저감 도시숲 조성 관리 20억 원 등이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2020년 예산은 안정적인 지역발전과 기반 마련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며 “한정된 재원으로 예산 수요를 모두 충족할 수는 없지만 선택과 집중으로 재정효과를 극대화 될 수 있도록 필요한 예산 반영에 초점을 맞춰 공정하고 투명한 시정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