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동남권의학원, 한수원 방사선보건원과 ‘방사선비상의료 협력’ 협약

생물학적 선량평가 및 저선량방사선 영향 연구 등 협력 나서

cnbnews손민지⁄ 2021.04.01 17:29:48

(왼쪽부터) 한국수력원자력 방사선보건원 이레나 원장과 동남권원자력의학원 박상일 의학원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동남권의학원 제공)

동남권원자력의학원과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 방사선보건원이 1일 오후 2시 의학원 생활복지관 2층 회의실에서 방사선 비상의료 분야의 협력과 공동 연구 등을 위한 상호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의학원 박상일 의학원장과 서영준 대외협력부장, 강진규 방사선비상진료센터장, 김진우 전략기획부장과 방사선보건원 이레나 원장, 최승진 임상의료실장, 김지영 방사선영향평가부장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원전 방사선비상에 대비한 비상의료 협력체계 구축 △방사선사고 환자에 대한 진료협력 △방사선비상의료 및 방사선의학에 관한 공동 관심분야 연구개발 △생물학적 선량평가 및 저선량방사선 인체 영향 연구개발 등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이 자리에서 박상일 의학원장은 “의학원은 공공보건의료기관의 역할 수행과 재난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방사선연구분야 협력을 통해 시너지를 창출하고, 한수원 직원들이 믿을 수 있고, 신속하게 찾을 수 있는 건강주치의 역할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레나 원장도 “방사선보건원은 방사선 보건에 대한 총체적인 연구를 수행하는 전문 연구기관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 국민에게 보다 가까이에서 과학적, 전문적 정보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한수원 방사선종사자 건강검진은 특수한 분야로, 의학원과의 협력을 통해 직원들의 건강과 복지 향상도 기대된다”고 전했다.

향후 한수원 직원의 방사선 상해시 우선 치료병원의 역할도 추진할 계획으로, 협력분야는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한편, 의학원은 지난해 방사선비상진료기관 신규 지정을 받아 공식적으로 방사선비상진료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방사선비상진료 집중 훈련으로 방사능 재난 대응 능력을 강화하고 환자 및 지역 주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며 전문적이고 신속한 방사선 비상진료를 제공하고 있다. 찾아가는 순회진료 사업 등을 통해 방사선 이해도 제고 및 지역주민의 건강증진에 앞장선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