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거창 가북저수지 수변공원 준공, 새로운 테마 휴식처 탄생

저수지 경관과 어우러진 주민 공동정원 기능

cnbnews최원석⁄ 2021.05.27 10:58:20

구인모 거창군수가 26일 가북저수지 수변공원 준공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거창군 제공)

경남 거창군 가북면은 26일 주민 공동정원과 군민 휴식공간으로 탄생한 가북저수지 수변공원 준공식을 구인모 군수, 경남도의원, 거창군의원, 한국농어촌공사 거창함양 지사장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가북면 몽석리 1177번지 일원에 3천㎡ 규모로 조성된 수변공원에는 느티나무, 배롱나무, 공작단풍과 청단풍, 왕벚나무, 회화나무, 산철쭉 등 다양한 수종과 '몽석(夢石)마을'을 상징하는 자연석이 어우러져 저수지의 얼굴이 새롭게 바뀌게 됐다.

저수지 둘레 도로변을 따라 조성된 기존 공원과 달리, 새롭게 탄생한 수변공원은 몽석마을에 들어서야만 만날 수 있으며, 체육시설과 육각정을 포함해 조성되어 마을 공동정원과 군민들의 요긴한 휴식처가 될 것으로 보인다.

준공식에 참석한 구인모 군수는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해 조성한 가북저수지 수변공원이 주민의 편안한 여가 공간이 되길 바란다”며 “더 많은 군민들에게 도움이 되는 저수지가 되도록 유지와 관리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북저수지는 1972년 착공해 1982년 완공된 저수량 800만 톤을 자랑하는 경남에서 두 번째로 큰 저수지로 6개의 마을로 둘러싸여 있으며 당초 농업용 저수지에서 출발해 지금은 태양광과 수력 발전을 탑재한 다목적 저수지다.

 

구인모 거창군수를 비롯한 내빈들이 가북저수지 수변공원 준공식 후 기념식수를 식재하고 있다. (사진=거창군 제공)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