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경남은행, 지방은행 최초 ‘기업여신 자동심사 시스템’ 도입

빅데이터 기반 시스템 심사 통해 자동으로 대출 승인 의사 결정

cnbnews손민지⁄ 2021.09.06 13:45:37

BNK경남은행 본점 전경. (사진=경남은행 제공)

BNK경남은행이 기업여신 심사 자동화를 통해 고객 서비스와 선제적 리스크 관리를 강화한다.

경남은행은 6일 지방은행 최초로 ‘기업여신 자동심사 시스템’을 도입했다. 기업여신 자동심사 시스템은 인적심사로 대출 승인 여부를 결정하던 기존 방식과는 달리 빅데이터 기반의 시스템 심사를 통해 자동으로 대출 승인 의사를 결정한다.

기업여신의 경우 기업의 재무제표 외에도 경기동향 및 업황 등 거시적 변화와 거래처 정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하는 복잡한 작업이기에 전적으로 인적심사를 활용해왔다.

자동심사 시스템이 도입됨에 따라 경험 및 정보수집 능력 등 심사 역량의 개인별 격차가 축소돼 표준화된 심사가 가능해졌으며, 빅데이터 및 통계 모형에 기반한 시스템이 심사하는 만큼 판단 오류가 최소화하고 심사 시간도 단축된다.

이를 통해 경남은행은 고객에게 신속하고 원활한 금융지원을 통해 고객 만족도 상승을 이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여신업무의 효율성과 정교한 심사로 리스크 관리 측면에서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여신운영그룹 예경탁 그룹장은 “금융시장 환경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1년간 시스템 개발에 매진해 빅데이터 등 IT기술이 적용된 새로운 여신심사 프로세스를 도입했다. 기업여신 심사 자동화를 통해 선제 리스크 관리와 영업 경쟁력이 한층 강화될 것이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