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김해문화재야행, 오는 30일부터 사흘간 수로왕릉서 열려

'가야에서 온 빛' 주제, 온·오프라인 24개 프로그램 진행

cnbnews최원석⁄ 2021.09.06 20:29:32

2021 김해문화재야행 홍보 포스터. (사진=김해시 제공)

경남 김해시는 오는 30일부터 10월 2일까지 김해 대표 문화재인 수로왕릉에서 '2021 김해문화재야행(夜行)'을 연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가야에서 온 빛'이란 주제 아래 8개 분야 24개 공연, 전시, 체험 프로그램으로 다양하게 진행해 오랜 기간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시민들에게 '어디서나 밝게 비춰주는 빛'처럼 마음을 밝게 비춰 볼 수 있는 기회를 드리고자 한다.

시는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작년과 같이 온·오프라인 양방향으로 실시하되 오프라인 전시, 공연, 체험 등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로 정해진 참여인원과 면적 당 거리두기 등을 철저히 준수한다.

특히 행사 기간이 거리두기 4단계에 해당될 경우 문화재청 문화유산 현장 대응지침에 따라 대면행사는 전면 중지하고 비대면 행사로 대체해 진행한다.

올해는 수로왕릉 외에도 수릉원 입구, 국립김해박물관, 수로왕비릉 등 행사장소를 확대해 관람객의 밀집도를 낮추고 대다수 프로그램을 홈페이지(김해문화재야행.com) 사전 접수로 운영해 행사 당일 방문객 파악과 방역수칙 준수가 한층 더 용이할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로 5년째를 맞이하는 김해문화재야행은 천체관측 체험 프로그램 '야경- 비비단 별 헤는 밤'과 김해 대표 문화재 자율탐방 '야로- R.lago' 등 예년과 다른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기분 좋은 가을 저녁 야행 방문객의 색다른 문화재 체험을 책임진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김해문화재야행을 실시해 코로나19로 몸과 마음 모두 지쳐있을 시민들에게 힐링의 시간을 드릴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고 안전한 행사 진행을 위해 방역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모든 문화재의 향연은 김해문화재야행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