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구인모 거창군수, 5개 중앙부처 방문…예산확보 총력

거창형 거창임대주택 조성사업 등 9개 사업 재정지원 건의

cnbnews최원석⁄ 2021.05.18 17:19:15

구인모 거창군수(왼쪽)가 18일 환경부를 방문해 관계공무원들과 지역 현안 관련 면담을 갖고 있다. (사진=거창군 제공)

경남 거창군이 민선 7기 역점 사업 완성과 미래 성장동력 사업 추진을 위한 국도비 예산확보 활동을 전방위로 펼치고 있는 가운데, 18일 구인모 군수가 행정안전부 등 5개 부처를 직접 찾아 재정지원을 건의했다.

이번 방문을 통해 중앙 부처에 건의한 사업은 ▲남부 우회도로 건설사업(439억 원) ▲거창형 공공임대주택 조성사업(110억 원) ▲스마트 하수도 관리체계 개선사업(40억 원)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 지원단지 조성사업(180억 원) ▲거창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249억 원) 등 9건으로 총사업 규모는 1403억 원이다.

먼저 국토교통부를 찾은 구인모 군수는 백원국 국토정책관, 주현종 도로국장, 이정기 도로건설과장을 만나 군민의 오랜 숙원사업인 '거창 남부우회도로 건설사업'에 대해 지역 균형발전과 지역산업 발전에 따른 교통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조기 착공을 건의했다.

이어 공공주택지원과를 방문해서는 농촌지역의 인구감소와 폐교 위기 극복 방안으로 작은 학교 전·입학 전입세대 및 귀농·귀촌인에게 쾌적한 공공임대주택을 제공하는 '거창형 공공임대주택 조성사업'을 제안하고 내년도 국토부 신규사업 선정과 재정지원을 건의했다.

환경부에서는 박재현 물환경정책국장, 이채은 물정책총괄과장 등 관계공무원과 차례로 만남을 가지고 신규사업으로 공공하수처리시설 전 과정에 대해 ICT 기술을 접목한 '스마트 하수도 관리체계 개선사업', 계속사업으로 군에서 역점을 두고 추진 중인 '거창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 '남상 청림지구 소규모 하수처리시설 설치사업'에 대해 설명했다. 특히, 거창군민은 물론 낙동강 상류지역의 맑은 물 공급을 위해 필요한 사업으로 지속적인 지원이 필요한 사업임을 강조해 호응을 얻었다.

아울러 황강 광역취수원 선정과 관련해 황강 상류지역에 위치한 거창군은 직·간접적으로 영향을 받는 지역인 만큼, 사업 추진 정보공유와 의견제시에 군이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요청했다.

산업통상자원부에서는 장관실과 기계로봇항공과을 방문해 내년도 스마트 특성화 기반구축사업으로 선정된 '스마트 승강기 실증 플랫폼 구축사업'의 국비 지원을 100억 원으로 상향해 줄 것을 건의했다.

군은 국내 최초 실운용 환경기반에서 검증할 수 있는 실증테스트베드(50m 실증타워, 실증센터) 구축과 스마트 승강기 개발 전문기업 육성,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국비 증액 지원이 필요한 실정이다.

농림축산식품부에서는 거창창포원 사업과 연계해 자연생태 관광과 유기농 생산, 유통, 소비, 체험, 교육이 가능하도록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 지원단지 조성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 사업은 경남에서는 최초이며, 친환경 및 유기농산업 생산기반 확대와 유기농산물 소비 활성화가 기대되는 사업이다.

마지막으로 행정안전부를 찾은 구인모 군수는 박재민 지방재정경제실장을 만나 거창구치소 건축을 지난 6년간 첨예한 주민 갈등을 주민투표로 해소한 점, 지난해 '지자체 협력·분쟁 해결 및 숙의기반 주민참여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 사례로 선정된 사례임을 강조하고, 주민 편의시설인 주차장 확충에 필요한 사업비 30억 원 지원을 건의했다.

구 군수는 “민선 7기 역점 사업 완성과 미래 성장사업 추진을 위해서는 재원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기에 절실함을 가지고 중앙부처를 방문, 군의 핵심사업에 관해서 설명하고 관심과 예산지원을 요청했다”며, “앞으로 12월 초 정부예산이 확정될 때까지 국비 확보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