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합천군-서울시 '스마트 복지 구현' 업무협약 체결

국민안심서비스 앱 공동 활용, 고독사 및 실종사고 예방

cnbnews최원석⁄ 2021.05.21 16:57:30

합천군-서울시 업무협약식 단체컷. (사진=합천군 제공)

경남 합천군은 지난 20일 군청 3층 대회의실에서 서울시와 스마트 복지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상호 협력키로 했다.

협약의 주요내용으로는 ▲독거노인, 1인 가구 등 사회 취약계층의 고독사 예방 ▲스마트 복지 업무관련 프로그램 개발 및 공유 ▲안심서비스 앱의 보급 및 확산 ▲안심서비스 앱의 기술지원 및 소프트웨어 형상 관리 등을 담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서울시는 합천군에서 개발한 '국민안심서비스 앱'을 종로구를 포함한 25개 자치구 주민을 위해 '서울살피미'라는 앱 명칭으로 서비스 하게 된다.

이 앱으로 서울시는 65세 이상 독거노인 등 사회 취약계층의 고독사와 실종 사고 예방을 위해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용남 부군수는 “합천군에서 개발한 ‘국민안심서비스 앱’이 1천만 인구를 가진 대한민국 수도인 서울 시민의 고독사와 실종사고 예방을 위해 사용하게 되어 너무 기쁘다”며 “앞으로 더 많은 국민들이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앱을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 고 말했다.

한편 합천군이 개발한 '국민안심서비스 앱'은 대구시 수성구, 인천시 미추홀구 등 전국 40여개 자치단체에서 해당 자치단체의 이름으로 서비스를 할 수 있도록 무상 배포를 실시했으며, 전 국민의 고독사 및 실종사고 예방을 위해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