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경남도, 한국모태펀드 유치…176억 국토교통혁신분야 펀드 조성

cnbnews최원석⁄ 2021.05.27 11:30:42

경남도청사 전경. (사진=경남도 제공)

경남도는 한국벤처투자에서 발표한 한국모태펀드 2차 정시 출자공모에 최종 선정돼 176억 원 규모의 국토교통혁신분야 펀드를 조성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펀드는 2019년 경남도의 출자를 통해 설립한 ㈜경남벤처투자와 (유)제피러스랩이 공동 운영하고 경남도와 농협은행, 경남은행 등이 출자자로 참여한다.

경남벤처투자는 지난해 200억 원 펀드를 결성한 데 이어 올해 176억 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해 창업기업 투자 여건이 더욱 좋아지게 됐다.

이번에 조성되는 펀드는 국토교통 10대 분야인 스마트건설·물류·시티, 녹색건축, 철도부품, 드론 등과 동남권 기반산업인 스마트기계, 항공, 자동차, 수소, 소재·부품·장비 등을 연계하여 기업을 발굴하고 투자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경남도는 지난해 창업투자펀드로 '지스트롱 혁신창업펀드' 50억 원, '경남 리버스이노베이션 창업투자조합' 200억 원을 결성하고 15개 기업 63억 원을 투자했다.

지스트롱 혁신창업펀드를 포함하여 40여억 원의 투자를 받은 ㈜킥더허들(2018년 설립, 건강기능성식품)은 창업 이후 10배 이상의 매출과 30여 명 이상의 신규 인력을 채용하는 등 급격히 성장했다. 펀드가 도내 기업의 성장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는 방증이다.

경남도는 기술기반의 제조업뿐만 아니라 플랫폼, 디지털 콘텐츠 산업, 스마트팜, 스마트양식, 그린뉴딜 등 다양한 분야로 투자의 폭을 넓히고 있다.

특히 올해는 경남도, 울산시, 부울경 기업 등이 출자하는 220억 원 규모의 동남권 그린뉴딜 펀드를 하반기에 결성하여 부울경을 아우르는 그린뉴딜 기업의 성장을 위한 투자에 나설 계획이다.

향후, 도는 우수한 창업기업, 중소·벤처기업이 세계적 기업으로 도약하는 데 필요한 투자자금의 확보를 위해 계속해서 펀드를 조성하고 기업들의 투자유치를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성흥택 도 중소벤처기업과장은 “지난해 이어 올해도 한국모태펀드를 유치하여 지역의 창업기업 투자로 자금난을 해소하고 성장할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며 “경남도가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기업지원 사업과 연계하여 투자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