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울산시, “러시아 ‧ 몽골 신북방 해외 활로 개척한다”

울산소재 중소기업 8개 사내외 참여기업 모집, 오는 11일까지 … 상담 7월1일 ~ 16일

cnbnews한호수⁄ 2021.06.01 16:30:36

울산시청 전경(사진=울산시 제공)

러시아 극동 경제개발 중심지 블라디보스토크와 몽골 정치·경제 중심지 울란바토르에 대한 중소기업 판로개척 지원사업이 추진된다.

울산시는 울산경제진흥과 공동으로 ‘러시아·몽골 종합 온라인 수출상담회’ 참가기업 8개사를 오는 11일까지 모집한다고 1일 밝혔다.

참가기업은 코트라 현지무역관의 사전 시장성 평가로 선정된다.

이번 울란바토르가 상담은 7월 1일부터 7월 6일까지, 블라디보스토크는 7월 12일부터 7월 16일까지 진행된다.

선정기업은 울산경제진흥원 화상상담실 또는 개별기업에서 전문통역원을 지원받아 1:1 온라인 수출 상담을 진행한다.

또 바이코리아 플랫폼 등록을 통해 사전 온라인 마케팅도 진행하며 상담회 이후에도 해당 플랫폼에서 지속적인 제품 홍보와 바이어 매칭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지역 중소기업의 수출시장 다변화와 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향후 발전 가능성이 높은 신북방 경제권에 대한 전략적인 해외진출을 지원할 예정이다”면서 “앞으로도 신흥시장 선점과 코로나 이후 수출 정상화의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울산경제진흥원 누리집 공지 사항란을 통해 상세 내용을 확인할 수 있고, 울산통상지원시스템을 통해 참가 신청이 가능하다.

한편, 시는 지난 3월 지역 중소기업 10개사가 참가한 ‘베트남 종합 온라인 수출 상담회’를 통해 47건 323만달러의 상담실적을 거뒀고, 오는 6월에는 중소기업 11개사가 참가하는 ‘중동 기계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