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합천군 '쌍책멜론' 첫 출하…소비자 직거래 택배 판매

cnbnews최원석⁄ 2021.06.01 21:09:29

합천 '쌍책멜론' 출하식 단체컷. (사진=합천군 제공)

경남 합천군은 지난 31일 합천쌍책우체국 집하장에서 문준희 군수, 군의회 배몽희 의장, 노태윤 합천동부농협 조합장, 신재순 농업기술센터소장, 쌍책멜론작목반 곽규철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쌍책멜론' 첫 출하식을 가졌다.

'쌍책멜론'은 합천군 쌍책면 지역의 22농가 약 7.2ha(시설하우스 115동)에서 재배되고 있다. 가격은 8kg 한 상자에 3만원~3만 3천원 선으로 전국에서 유일하게 전량 개별 주문을 받아 우체국 택배를 통해 소비자에게 판매된다.

군 관계자는 “'쌍책멜론'은 황강변의 사질토에서 자라 특유의 아삭아삭한 식감과 향긋하고 달콤한 맛으로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았으며, 2월 중순에서 3월 중순경 정식을 시작하여 5월말부터 7월 중순까지 출하되는 소피아그린 품종으로, 재배기술이 까다로워 타 지역에서 쉽게 모방할 수 없는 고소득 작물로 작목반원들의 자긍심이 매우 크다”고 밝혔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