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고신대병원 최소윤 교수, ‘세계소아소화기영양학회’ 젊은연구자상 수상

4년 1회, 소아소화기 전문의 대상 10년 내 뛰어난 연구 성과 연구자로 선정돼

cnbnews손민지⁄ 2021.06.28 20:04:49

최소윤 교수 (사진=고신대복음병원 제공)

고신대학교복음병원은 지난 2일부터 5일까지 오스트리아 빈에서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6회 세계소아소화기영양학회’에서 최소윤 교수가 ‘젊은 연구자상(Young Investigator Award)’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세계소아소화기영양학회는 북미, 유럽, 아시아 등의 각 대륙 소아소화기영양학회의 연합으로 4년에 한 번씩 개최된다. 젊은 연구자상은 소아소화기 영양분과 전문 과정을 거친 지 10년 이내의 젊은 연구자 중 뛰어난 연구결과를 발표한 연구자에게 수여한다.

최 교수는 이번 학회에서 ‘소아청소년기 비 알코올성 지방간질환 환아’를 대상으로 한 다기관 연구에서 ‘젊은 연구자상’을 수상했다.

최근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와 같은 새로운 사회규범과 비대면 문화가 늘어남에 따라 야외 활동이 줄어들면서 소아·청소년 비만환자와 비알코올성 지방간질환 환자가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최 교수는 사회적인 문제에 대한 심도 있는 연구와 함께 예방법을 제시하고자 성장 발달의 저하가 발생할 수 있는 갑상샘 기능과의 연관성, 자가면역항체가 양성으로 나오는 경우 등의 임상적 관련 인자를 발표하며 진료에 활용할 수 있는 근거자료를 제시했다.

그는 “앞으로도 소아 비만과 비알코올성 지방간질환 환아들의 치료와 중재를 위해 힘쓰고, 소아청소년의 건강한 삶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