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양산 동면 창기마을회관, 도자문화 체험관으로 탈바꿈

'창기 농촌유휴시설활용 창업지원사업' 기본계획 농림부 최종 승인…사업 추진 본격화

cnbnews최원석⁄ 2021.07.26 19:59:20

창기다식 도자문화 체험관 조감도. (자료=양산시 제공)

경남 양산시는 동면 법기리 일원에 추진 중인 '창기 농촌유휴시설활용 창업지원사업' 기본계획(안)이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최종 승인을 득함에 따라 사업이 본격 추진된다고 26일 밝혔다.

농촌유휴시설활용 창업지원사업은 농촌지역 유휴시설을 창업공간 및 사회적 서비스 제공 공간으로 활용하여 농촌의 일자리 창출, 활력 증진을 위한 사업으로, 지난해부터 올해 말까지 4억 5천만원(국비 50%, 시비 50%)을 투입해 양산시 동면 법기리 일원의 노후된 창기 마을회관을 창기다식 도자문화 체험관으로 탈바꿈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지난해 8월 농림부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그해 12월에 기본계획수립 용역에 착수했으며, 올해 6월 22일 농림부로부터 기본계획 승인을 받았다. 마을회관을 다목적공간, 체험공간 등으로 리모델링하는 동시에 창기다식 SNS 홍보 인력 양성 등 시군 역량강화사업도 연계해 추진된다.

향후 추진일정은 올해 8월 중 실시설계용역을 완료하고, 9월경 마을회관 리모델링 공사를 착수해 연말까지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노후된 마을회관을 주민참여형 체험공간으로 조성함에 따라 농촌마을 활력 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분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조속히 사업을 추진하고 본 사업을 통해 농촌에 일자리 창출과 함께 활력을 불어넣고 농촌에서 희망과 미래를 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