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울산시, “챗봇(채팅 로봇)으로 24시간 민원 상담한다”

9월부터 인공지능(AI) 기술 접목 ‘챗봇’ 민원서비스 개시, 차량 신규 및 이전 등록 등 200여종 - 교통, 환경 등 확대

cnbnews한호수⁄ 2021.08.04 14:51:39

울산시청 전경(사진=울산시 제공)

울산시는 시민이 자주 접하는 민원을 24시간 상담하는 ‘챗봇(채팅 로봇) 민원 상담 서비스’를 9월부터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챗봇은 채팅과 로봇의 합성어로 인공지능 기반 대화형 메신저 서비스다.

앞서 시는 3월 ~ 7월 차량등록, 상수도, 여권 등 3개 분야에 대해 ‘챗봇 민원 상담 시스템’을 구축하고 8월 중 내부 직원을 대상으로 시험 운영을 거칠 예정이다.

상담 내용은 해울이콜센터 설명서(170여건)와 대표 질의응답(300여건)을 바탕으로 도출한 차량 신규 및 이전등록, 상수도 요금 자동납부 및 이의신청, 여권 신규발급 및 여권 갱신 등 200여종이다.

시는 오는 2022년에는 울산도서관 운영시간, 편의시설 위치 안내 등 관련 분야를 서비스하고 대중교통, 환경, 사회복지 등 다양한 분야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다만 챗봇 서비스가 시작되더라도 해울이콜센터 업무는 기존과 같이 운영된다.

시 관계자는 “인터넷, 스마트 폰 사용을 선호하는 젊은 민원인들이 챗봇을 많이 이용할 것으로 보인다”면서 “챗봇 운영으로 365일 24시간 언제 어디서나 시민 민원을 편리하게 해결해 드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