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남부발전, 전 발전소 ‘전력수급 상황실’ 운영해 여름철 피크 대비

이승우 남부발전 사장, 제주지역 발전소 방문해 ‘대비태세 특별점검’ 진행

cnbnews변옥환⁄ 2021.08.04 16:47:34

지난달 30일 이승우 남부발전 사장(오른쪽)이 성산풍력 발전단지를 방문 점검한 가운데 ESS 설비를 점검하고 있다. (사진=한국남부발전 제공)

지난달 중순부터 계속되는 폭염으로 여름철 전력난 심화가 우려되는 가운데 한국남부발전㈜이 하계 전력 수급 대책기간 동안 ‘24시간 상황실’ 운영 등으로 상시 전력공급에 나서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여름철 전력피크로 인한 전력공급 차질 상황을 대비해 남부발전은 지난달 20일 본사를 비롯한 전 사업소에서 합동으로 ‘전력수급 비상 모의훈련’을 시행하며 고장 복구 시간 단축을 위한 대응 체계 등을 점검했다.

아울러 이승우 남부발전 사장은 지난달 29~30일 제주지역을 방문해 남제주빛드림본부, 한림빛드림발전소, 국제풍력센터 및 신재생 발전단지를 방문해 전력수급 특별점검을 진행했다.

그 가운데 한림빛드림발전소에서는 중앙제어실을 방문해 전력수급 대비태세를 점검했다. 또 한경풍력과 성산풍력 발전단지에서는 드론을 통해 블레이드 점검, ESS 설비 등을 둘러봤다.

이 자리에서 이승우 사장은 안정적인 전력 수급을 위해 전 직원의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을 주문하며 설비 운영에 여념이 없는 직원을 격려했다.

이승우 사장은 “전력수급 비상단계 발생 시에도 전력수급 상황실을 통한 신속한 상황 전파와 전 직원의 단계별 대응 등 비상체계를 갖추고 있다”며 “올여름, 전력피크 기간 가운데 단 한 건의 설비 고장이나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