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김해시 "9월까지 코로나 1차 예방접종율 70% 이상 목표"

8~9월 예방접종 계획 발표…118개 위탁의료기관과 2개 접종센터 운영 박차

cnbnews최원석⁄ 2021.08.11 20:33:20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현장 모습. (사진=김해시 제공)

경남 김해시가 8~9월 코로나19 예방접종 계획을 11일 발표했다.

중장년 인구층이 두터운 김해시의 경우 고령층과 위험군을 우선으로 하던 지금까지의 예방접종에서는 인구 대비 접종율이 고령화 지역과 대비해 약세였으나, 50세 이상 장년층 접종이 시작된 8월에 들어서 접종율 상승에 가속도가 붙기 시작했다.

8~9월 접종 주요대상은 지난 4일부터 예약된 지자체 자율접종 대상 3만여명을 비롯해 9일 20시부터 예약에 들어간 18~49세 시민들이다. 이번 접종 대상에 포함된 시민들은 사전예약에 의해 이달 17일부터 지역예방접종센터와 위탁의료기관에서 접종이 가능해진다.

또한 예방접종이 코로나 감염이후에도 중증으로 진행하는 것을 막아준다는 발표에 따라 60~74세 고령층 미접종자는 접종기간이 종료되었음에도 18일까지 예약을 유예했고, 보건소와 위탁의료기관에서 25일가지 접종을 할 수 있다.

최근 지역 내 코로나19 집단감염 사례가 나오고 있는 김해시는 8~9월 중 젊은 연령층으로까지 폭넓어지는 접종대상을 수용하기 위해 봉황동과 율하동에 있는 예방접종센터에 의료 인력과 장비를 보강하는 등 1일 최대 1900명까지 접종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백신 공급이 순조롭다면 118개 위탁의료기관과 2개 예방접종센터에서 1일 5천명 이상의 접종을 할 수 있고 9월말에는 1차 접종 기준으로 시민의 70% 이상이 접종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

또한 최근 예방접종을 완료한 요양병원 내 돌파감염 사례가 발생하고 있는 바, 요양병원(요양시설) 환자와 종사자와 같은 고위험군에 대한 3차 추가접종을 상부에 건의하기도 하였다.

허성곤 시장은 “8~9월 접종계획에 포함되는 시민들은 빠짐없이 사전 예약을 하시고 접종받으시기를 바란다. 코로나19의 확산세가 쉬 꺾이지 않는 상황에서 방역에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지역사회 집단면역을 빨리 형성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며 또 “백신 접종을 완료했더라도 델타변이가 확산되는 등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실내는 물론 실외에서도 마스크를 꼭 착용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