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BPA, 부산 감천항 내 ‘구형 이동식 초소’ 2곳 신형 교체

cnbnews변옥환⁄ 2021.09.09 17:07:03

부산 감천항 내 ‘신형 이동식 초소’ 모습 (사진=부산항만공사 제공)

부산항만공사(BPA)가 감천항 현장 보안 근무자의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일부 낡은 이동식 초소를 신형으로 교체했다고 9일 밝혔다.

항만에서는 접안 선박에 대한 밀착 감시를 위해 부두 상황에 맞게 신속히 옮길 수 있는 이동식 초소가 이용된다.

BPA는 지난해 6월 동편 부두의 이동식 초소 3곳을 신형으로 교체한 뒤 근무자들의 만족도가 높아졌다는 의견을 받은 뒤 최근 추가로 두 곳을 신형으로 교체한 것이다.

이번에 새로 설치한 신식 초소에는 냉난방 시설을 보강 설치하고 기존 초소보다 큰 감시용 창문으로 근무자의 시야를 넓혔다. 또 초소 외벽에 ‘부두 내 차량 제한 속도’ 20㎞/h 입간판을 부착해 항만 근무자의 안전수칙 준수를 유도하도록 했다.

BPA 감천사업소 관계자는 “낡은 이동식 초소 교체가 보안 근무자의 안전과 근무환경 개선에 도움이 돼 보안 강화에도 효과가 클 것”이라며 “앞으로 수요조사를 통해 초소 교체 대상을 늘려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