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창원시, 차기 제1금고에 '경남은행' 제2금고에 '농협은행' 선정

cnbnews최원석⁄ 2021.09.14 19:57:47

창원시 금고지정 심의위원회 회의 모습. (사진=창원시 제공)

경남 창원시는 현재 운영되고 있는 시 금고가 올해 말로 약정기간이 종료돼, 차기 시 금고를 운영할 금융기관으로 제1금고에 '경남은행'을, 제2금고에 '농협은행'을 각각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시는 그동안 공정하고 투명한 금고 선정을 위해 지난달 5일 공개 경쟁을 위한 금고지정 신청공고를 낸 후 20일 제안설명회를 거쳐 9월 1일부터 2일간 제안서를 접수해 선정 절차를 진행해 왔다.

이번 결과는 민간전문가 위주로 구성된 심의위원회를 통해 금융기관의 신용도 및 재무구조의 안정성 등 6개 항목에 대한 평가를 진행한 결과 경남은행이 총점 1076.7점을, 농협은행이 1035.3점을 얻었다.

제1금고로 선정된 경남은행은 일반회계와 특별회계 3개, 기금 13개를 맡아 운영하게 되며, 농협은행은 특별회계 22개, 기금 3개를 운영하게 된다.

창원시 예산 규모는 올해 본예산 기준 3조 4964억여 원으로 일반회계 2조 6866억 원, 특별회계 5760억 원, 기금은 2338억 원이며, 이번에 금고로 선정된 금융기관은 9월 중 시와 금고 약정을 체결하고 내년부터 3년간 시 금고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