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낙동강청,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점검

유관기관 합동, 드론 등 첨단감시장비 활용한 과학적 점검 실시

cnbnews최원석⁄ 2021.11.24 11:41:11

낙동강유역환경청사 전경. (사진=낙동강청 제공)

낙동강유역환경청은 미세먼지 계절관리제(12월~내년 3월) 기간 동안 미세먼지 발생을 억제하기 위해 유관기관 합동으로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 대하여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점검대상은 사전에 첨단감시장비 활용 및 환경기초자료를 분석해 미세먼지, 악취 등 대기오염물질을 다량으로 배출하는 사업장을 선정했으며, 관할 지자체 및 전문가 합동으로 환경법령 위반 의심 사업장을 점검함으로써 단속의 실효성을 높일 계획이다.

이번 점검은 무허가·미신고 환경오염물질 배출시설 설치·운영 여부,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적정 관리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하게 된다.

특히 대기이동측정차량, 드론, 광학카메라 등 첨단감시장비를 활용하고, 필요시 사업장의 굴뚝에서 대기오염물질 시료를 직접 측정해 배출허용기준 준수 여부도 확인할 계획이다.

한편 환경관리가 취약한 소규모 영세사업장을 대상으로 환경관리능력 향상 및 시설개선을 위해 민간전문가 기술지원도 병행 추진한다.

환경청은 환경법령을 위반한 업체 중 사법조치 대상은 자체 수사 후 관할 검찰청에 송치할 예정이며, 행정처분 대상은 관할 지자체에 통보해 개선토록 조치할 예정이다.

이호중 청장은 “향후에도 첨단장비를 적극 활용해 대기오염물질 불법배출을 집중감시하여 겨울철 미세먼지로부터 국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