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구인모 거창군수, 총리실 방문…군정 핵심사업 예산확보 '총력'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 지원 단지 조성 등 3건 181억원 국비 재정건의

cnbnews최원석⁄ 2022.02.21 10:24:21

구인모 거창군수(왼쪽)가 18일 국무총리실을 방문, 김부겸 총리와 만나 군정 핵심사업 재정지원을 건의하고 있다. (사진=거창군 제공)

경남 거창군은 민선7기를 마무리하는 시점임에도 불구하고 군정의 연속성과 끊임없는 도전을 위해 지난 18일 구인모 군수가 김부겸 국무총리를 직접 방문해 군정의 핵심사업 3건 181억 원의 재정지원을 건의했다.

이번 방문을 통해 건의한 사업은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 지원단지 조성(90억 원) △거창구치소 주민갈등 해결 인센티브 지원(30억 원) △공립 치매전담형 노인요양시설(61억 원) 등 3건으로 총 사업 규모는 181억 원이다.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 지원단지 조성 사업은 창포원 일원에 친환경 농산물 기반시설, 판매시설, 교육·홍보·체험 시설 등을 조성하는 총 사업비가 180억 원이 소요되는 사업으로, 올해 거창군이 선정될 수 있도록 측면 지원을 건의했으며 이와 함께 사업 시행에 따른 사업비 90억 원도 건의했다.

거창구치소 주민갈등 해결 인센티브 지원 사업은 6여 년간 주민 갈등을 모범적인 사례를 통해 해결하여 현재 공정률 50%가 넘게 진행되고 있는 구치소 사업에 대한 인센티브로, 구치소 조성 인근에 주민들이 밀집해 거주하고 있음에 따른 공영주차장 조성에 필요한 사업비 30억 원을 건의했다.

마지막으로 공립 치매전담형 노인 요양시설은 당초 공모 계획에 비해 실시 설계에서 예산이 늘어나 지자체에서만 부담하기 어려움을 적극 설명하고, 법령개정 사항 등으로 인해 부득하게 늘어난 사업비 61억 원을 지원해 줄 것을 건의했다.

건의사항을 보고 받은 김부겸 국무총리는 배석한 구윤철 국무조정실장에게 “어려운 재정 여건인 시골 군에서 정부 공모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으므로 거창군에 공모사업이 선정될 수 있도록 관련 부처에 잘 전달하고, 거창 구치소 주민 갈등 해결 사항은 정부 모범 사례이므로 특별 인센티브가 교부될 수 있도록 각별히 신경써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를 했다.

구 군수는 “군정의 핵심 사업에 대해 국무총리를 직접 만나 재정건의를 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설명과정에서 국무총리께서 깊은 공감과 함께 사업의 타당성을 인정 해주신 만큼 좋은 성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김태호 국회의원과 의원보좌진에서도 3건의 재정 건의사업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관련 위원회 의원들과의 긴밀한 소통을 통해 공모사업 선정 및 예산 확보에 적극적으로 힘을 보태주고 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