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클레이아크김해미술관, 세라믹창작센터 결과보고 '감각적 연대' 전시

25일~2023년 3월 26일 미술관 큐빅하우스 전관서 전시 투어·도자 퍼포먼스·학술 행사 등 예정

cnbnews심지윤⁄ 2022.11.22 13:05:00

'감각적 연대' 홍보 포스터. (사진=김해문화재단 제공)

김해문화재단 클레이아크김해미술관은 오는 25일부터 내년 3월 26일까지 미술관 큐빅하우스 전관(4~6갤러리)에서 2022년 세라믹창작센터 입주작가 결과보고전 '감각적 연대'를 개최한다.

전시는 2022년 세라믹창작센터 입주작가들이 미술관 레지던시 프로그램을 마치면서 한 해 동안 천착한 결과를 발표하는 자리. 올 3월~7월 단기로 참가한 권희원, 물상(이은지, 이재현), 정나영씨와 장기프로그램으로 참가한 김진, 김현아, 김희영, 박자일, 윤지영씨 등 8팀이 자신의 창작물을 선보인다.

'감각적 연대'는 지난 여름, 작가들이 국립현대미술관 창동레지던시로 이동, 하루씩 돌아가며 앞 사람 작업에 뒷사람이 새로운 감각을 덧붙여 완성한 릴레이 실험 창작물을 인트로 작품으로 내세우면서 주제로 잡았다. 이밖에 작가 개개인이 만든 도자 및 설치작품 37점을 선보인다.

또한, 미술관은 전시 40일 동안 작품이미지 엽서와 작가 포스터가 담긴 굿즈(Goods)를 매일 20명씩 선착순 무료로 선사하며, 오픈스튜디오 김진 작가의 '사랑만들기' 프로그램에 참여한 시민이 전시를 보러 올 경우 작가가 만든 야채 도자작품을 나눠준다.

미술관 홍희주 기획자는 “개막일엔 오프닝 행사인 전시 투어, 도자 퍼포먼스뿐 아니라 학술 행사도 열리니 많은 시민들이 참가, 관람하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 인쇄
  • 전송
  • 기사목록

포토뉴스

more
배너
배너

섹션별 주요기사

배너